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하단 정보 바로가기

서브메뉴

본문영역

부동산 중개도 글로벌하게 new

용산구, 제18기 부동산중개 전문영어 교육
- 9월~12월까지… 16주 간 매주 화요일 저녁 용산아트홀서
- 부동산 영어회화·외국인 상담 중개실무 수업
- 참가비용 24만원, 교재비 별도…60명 선착순 모집

올해 2분기 기준 용산구 등록외국인 수는 1만 5947명. 외국인의 경제 유발 효과가 날로 확대되는 가운데 자치구의 부동산중개 전문영어 교육이 9년째 이어지고 있어 눈길을 끈다. 
서울 용산구(구청장 성장현)가 부동산 중개업자 실무능력 향상을 위해 9월부터 12월까지 제18기 부동산중개 전문영어 교육 강좌를 연다. 
교육은 16주간 매주 화요일 저녁 7시부터 10시까지 3시간(총48시간)동안 진행된다. 교과는 부동산 영어 회화(32시간)와 글로벌 상담 중개실무(16시간)로 구성됐다.
교육 장소는 용산아트홀 강의실이다. 선착순으로 60명을 모집한다. 참가비용은 24만원이며 교재비는 별도(4만원)다. 마감시한은 내달 2일까지. 
강의는 에릭 김 교수가 맡았다. 부동산영어 전문 강사로 수년째 관련 수업을 이끌고 있다. 지난 2월 ‘에릭의 글로벌 중개실무 매뉴얼’ 교재도 새로이 집필했다. 
수강생은 전문 중개인이 사용하는 생생한 실전영어를 중심으로 상담·투어·계약·사후관리까지 전 과정을 체계적으로 학습할 수 있다. 
일방적인 지식 전달에 그치지 않는다. ▲영문계약서 작성 실습(3회) ▲소그룹 영어토론(4회) ▲역할극(1회) ▲발표회(2회) 등을 통해 쌍방향 교육이 이뤄질 수 있도록 강의를 준비했다. 
구는 2011년 이후 현재까지 17기에 걸친 부동산중개 전문영어 교육을 통해 547명의 중개인을 외국인 상담 전문 인력으로 양성한 바 있다.
구는 지역 내 외국인 임대 수요가 지속적으로 증가하는 만큼 이번 교육이 중개업자들의 업무능력 향상은 물론 외국인 주민들을 위한 편의 제공에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교육 수료자에게는 수료증과 함께 서울시 글로벌중개업소 지정 컨설팅을 무상으로 제공한다. 글로벌중개업소는 1년 이상 영업을 이어온 업소 중 대표자가 말하기, 쓰기 등 언어 심사에서 서울시로부터 적합성 판정을 받은 곳을 말한다. 
지난해 말 기준 용산에는 글로벌중개업소 58개소가 성업 중이다. 서울시 전체 글로벌중개업소(247곳)의 23.5%를 차지한다. 
성장현 용산구청장은 “용산구에서는 외국인을 위한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며 “부동산중개 전문영어 교육을 통해 보다 신속하고 정확한 중개가 이뤄질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전했다. 
용산구 부동산정보과(☎02-2199-6944)
작성자
홍보담당관
등록일
2019.08.05
조회
178
이메일
전화번호
 
부서
부동산정보과
첨부
 
"출처표시"용산구청이(가) 창작한 `부동산 중개도 글로벌하게 ` 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이전글, 다음글에 관한 표입니다. 총 2열로 되어 있으며 1열은 이전글, 다음글, 2열은 이전글 제목, 다음글 제목에 관한 내용이 있습니다.
이전글 여름방학 맞이 통학로 정비공사 나서
다음글 청소년 미술분야 진로 설계 돕는다

목록 트위터로 보내기